대한한의사협회로고

  • 로그인
  • 사이트맵
  • 모바일페이지
  • 영문사이트로 이동
 
한방비만약침액 공동개발 추진
나눔에 동참하는 대전시회
의료기기 리베이트 근절 가이드…
'대만·한국 대학생 국제 …
인터넷신문 불법 의료광고 중점…




총 게시물 385건, 최근 0 건
   
[침구과] 침의 효능, 진실과 오해
글쓴이 : 전산실 날짜 : 2012-05-08 (화) 14:51 조회 : 4569


일침이구삼약(一鍼二灸三藥) 이라는 말이 있는데, 일반적으로 한의학에서 주로 이용하는 ‘침 뜸 한약’을 일컫는 말이다. 물론 과학기술이 발달되면서 ‘추나 적외선 레이저’ 등의 다양한 치료방법이 추가되기는 했지만, 역시 한의학 치료의 근간은 위의 3가지라 하겠다. 그 중에서도 침은 그 효과가 신속하고 시술이 용이하기 때문에, 한의원에서 가장 많이 이용되는 치료기법이다. 그렇기 때문에 국가에서도 침과 뜸은 건강보험을 적용시켜, 많은 국민들이 전국 가까운 한의원에서 저렴하고 안전하게 시술받을 수 있게 해주고 있는 것이다. 이러한 침에 관련된 진실과 오해를 살펴보자.

[1] 침은 어디 안 좋을 때 맞는 건가요?
보통 한의원에 침 맞으러 오시는 대부분의 환자분들이 허리통증이나 무릎통증 또는 발목이 삐었을 때 옵니다. 그리고 또 많이 오는 경우는 급체했을 경우입니다. 그런데 사실 침의 효능은 이외에도 무궁무진합니다. 머리끝에서 발끝까지 모든 병증이 침의 치료대상이라 해도 과언이 아닙니다. 또한 몸 속 내부의 질환 또한 침으로 치료 가능한 것들이 많습니다.
필자의 한의원에는 팔뼈나 다리뼈가 부러졌는데 침 맞으러 오시는 분도 계십니다. 물론 상해보험이 적용되어 무료로 치료받을 수 있기 때문이기도 하지만, 통증감소나 골절회복에 좋은 효과가 있기 때문에 치료받으러 옵니다. 만성비염도 치료받으러 오시는데, 효과 좋습니다. 귀에서 소리가 나는 분들도 오십니다. 두통은 아주 많이 오십니다.
생리통 환자도 오시고, 안면마비환자도 오십니다. 허리디스크나 무릎 관절염 환자는 부지기수입니다. 중풍환자도 오시고, 피부환자도 오십니다. 대상포진, 비만, 공황장애, 불면증 등 가히 모든 질환이라 할 수 있습니다. 다만 침으로만 치료하기 어려워 한약이나 추나 등의 다른 방법을 병행하는 경우는 있을 수 있습니다. 그러니, 앞으로 어디가 불편하면 일단 물어보십시오. “이것도 침으로 돼요?”

[2] 비싸지 않나요?
침과 뜸 부항 등의 치료법은 이미 건강보험이 모두 적용되고 있습니다. 심지어 한방 물리치료도 보험이 적용되기 때문에, 단지 몇 천원의 부담으로 가까운 한의원에서 얼마든지 치료를 받으실 수 있습니다. 특히 올해부터는 65세 이상의 노인분들이 가루약까지 처방받을 경우에는 거의 대부분 2100원으로 모든 치료를 받으실 수 있습니다. 어르신들은 침치료 뿐만 아니라 가루약까지 부담없이 이용하실 수 있게 된 것입니다. 물론 1종과 2종 다 적용되며, 자동차보험과 상해보험까지 적용되고 있습니다.

[3] 한의원 아닌 곳에서도 침을 놓던데요?
침과 뜸과 부항은 반드시 한의사 면허증을 게시하고 있는 정규 한의원에서 시술받아야 합니다. 일부 몰지각한 사이비업자들이 흉내를 내는 경우가 있는데, 불법행위일 뿐만 아니라 매우 위험천만한 일이 아닐 수 없습니다. 치료방법을 정하려면 먼저 정확한 진단이 필요합니다. 또한 그 진단을 위해서는 해부 생리 병리 등의 기초공부가 필요합니다.
만약 운전면허 없이 아무나 마구 차를 운전한다고 생각한다면, 얼마나 끔찍한 일이 벌어지겠습니까? 인체는 자동차에 비견할 정도가 아닌 소중한 가치입니다. 실제 이런 불법의료업자들에 의해 질병악화 또는 사망 등의 여러 가지 사고가 생겨서 정부가 집중단속하고 있으니, 만약 주위에 이런 곳이 있다면 지체없이 경찰이나 보건복지부에 신고해야 합니다. 한의사가 아닌 사람이, 침 시술을 하거나 뜸을 뜨거나 부항을 해준다고 하면, 일단 의심해야 합니다. 설령 돈을 받지 않는다 하더라도, 심각한 위해가 될 수 있습니다.



대한한의사협회 장동민 홍보이사


   

총 게시물 385건, 최근 0 건
번호 제목 날짜
385 [내과]  어혈 12-12-13
384 [내과]  손발이 시려요 12-12-11
383 [신경정신과]  구안괘사(구안와사) 12-12-11
382 [내과]  한의원에서 골절 치료하기 12-12-11
381 [내과]  목뻣뻣 증후군 12-12-11
380 [내과]  감기 한약 효과적으로 이용하기 12-12-11
379 [내과]  가을엔 폐를 지켜주세요 12-12-11
378 [기타]  머리 똑똑해지는 한약 12-12-11
377 [내과]  공복·과식상태서 잦은 과음 요절 12-12-11
376 [소아과]  陽氣가 부족해지면 생기는 각기병 12-12-11
375 [신경정신과]  조카 죽인 스트레스가 우울증 불러 12-12-11
374 [기타]  진단·처방 따라 사약이 보약일 수도 12-12-11
373 [신경정신과]  ‘왕권 위협’스트레스에 잦은 구역질 12-12-11
372 [안이비인후피부과]  종기 잘못 다스리면 죽을 수 있다 12-12-11
371 [내과]  음식 줄이기보다 체지방부터 조절 12-12-11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