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KOM포탈

■ 보도자료
총 게시물 1,140건
   
[보도자료] 한의물리요법 건강보험 적용 확대‘가시화’… ‘경제적 부담없이 양질의 한의의료서비스 이용’기대
글쓴이 : 정책홍보실 날짜 : 2017-07-10 (월) 10:26 조회 : 146
  
73a1b65e6943e9604c1e926bfbd27785_Gd8KhRXE48g7QadewVjr4hxuTvwdJUU.jpg
자료배포일
2017. 7. 10()
매 수
(3)
보도 일자
즉 시
담당 부서
기획홍보실
보충 취재
보도자료에 대한 문의사항은
정책국 보험정책팀, 기획홍보실로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전 화
02) 2657-5000
(내선 3, 6)
팩 스
02) 2657-5005
 
한의물리요법 건강보험 적용 확대가시화
 
경제적 부담없이 양질의 한의의료서비스 이용기대
 
- 보건복지부, 국민 요구 높은 운동요법-의료기기 활용한
  물리치료요법 등한의물리요법 건보적용 확대본격 추진
 최근 논의 시작
 
양방의료계, 황당한 논리와 억지주장으로 나홀로 반대
한의협국민건강증진을 위한 정책도 자신들의 이익에 반하면
무조건 반대하는 양방의료계 행태, 비난받아 마땅
 
국민들의 이용률과 만족도가 높은 한의물리요법에 대한 건강보험 적용 확대가 가시화 되면서 조만간 한의의료기관을 찾는 환자들이 경제적 부담 없이 양질의 한의물리요법을 제공받을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보건복지부는 지난 20152, ‘2014~2018 건강보험 중기보장성 강화 계획을 발표하고 국민들의 요구도가 높은 근골격계 질환의 한의 치료분야에 대하여 건강보험의 보장범위 확대를 추진할 것임을 밝힌바 있으며, 최근 이에 대한 본격적인 논의를 시작했다.
 
보건복지부는 한의물리요법 건강보험 보장성 강화를 위하여 별도 의료기기가 필요 없는 운동요법과 한의사의 사용이 허용되는 의료기기를 활용한 물리치료요법에 대하여 건강보험 적용을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지금까지 한의물리요법은 지난 200912, 고시를 통해 온냉경락요법인 경피경근온열요법, 경피적외선조사요법, 경피경근한냉요법 등 3가지에 한하여 건강보험이 적용되어 왔으나, 한의물리요법에 대한 국민들의 높은 선호도와 신뢰도로 보다 다양한 항목에 대한 건강보험 적용을 요구하는 목소리가 높았다.
 
실제로 보건복지부와 보건사회연구원이 2011년 발표한 한의의료이용 및 한약 소비실태 조사에 따르면 한의의료기관 이용자의 20.3%가 한의물리요법을 이용하고 있으며, 한의물리요법이 건강보험 급여확대가 시급한 분야 2위를 차지했다.
 
또한 건강보험정책연구원과 보건사회연구원이 2013년에 발표한 한국의료패널 심층분석보고서에서도 한의물리요법이 한의 외래 다빈도 치료항목 중 2위를 기록할 만큼 국민들의 요구도가 높은 분야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와 관련하여 대한한의사협회는 현재 한의물리요법은 대부분 항목이 비급여로 적용돼 환자의 본인부담을 가중시키고, 국민의 의료선택권을 제한하는 한편 양방과의 형평성 문제 등 많은 문제점을 지니고 있다고 지적하고 보건복지부의 2018년 건강보험 보장성 확대계획에 이 사안이 포함되어 있고, 최근에 그 세부적인 방안들이 구체적으로 논의되기 시작한 만큼 국민 건강증진과 편의성 제고 차원에서 조속한 시일 내에 합리적이고 타당한 결론이 내려지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아울러 대한한의사협회는 최근 양방의료계가 한의물리치료 급여화 추진, 즉각 중단하라는 내용의 성명서를 발표하는 등 한의물리요법 건강보험 급여화 확대에 반대하고 있는 것과 관련하여 국민건강증진을 위한 제도와 정책도 자신들의 이익에 반하면 무조건 비판하고 반대하는 양방의료계의 행태는 비난받아 마땅하다며 일고의 가치도 없음을 분명히 했다.
 
양방의료계가 한의물리요법 건강보험 급여화를 반대하고 나선 것은 비단 이번뿐만이 아니다. 양의사협회는 지난 200912, 온냉경락요법(경피경근온열요법, 경피적외선조사요법, 경피경근한냉요법)의 건강보험 적용이 확정되었을 때에도 관련 고시 취소소송을 제기했으나 각하 판결을 받았으며, 특히 20117월에는 양의사 4명이 한의물리요법 보험급여적용은 위헌이라며 헌법소원을 제기하였으나 역시 각하 결정이 내려짐으로써 한의물리요법 건강보험 적용은 합법임이 공식적으로 확인된 바 있다.
 
대한한의사협회는 한의물리요법 건강보험 확대는 이미 정부방침으로 결정된 내용이며, 법원도 이를 인정했다고 못 박은 뒤 대한한의사협회는 이번 사안은 물론 향후에도 국민들이 보다 편리하게 한의의료서비스를 이용하실 수 있도록 회무역량을 더욱 집중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총 게시물 1,140건 btn_rss.gif
번호 제목 날짜
1140 [논평] 박능후 신임 보건복지부장관 임명 관련 대한한의사협회 … 17-07-21
1139 [보도자료] 한의물리요법 건강보험 적용 확대‘가시화’… ‘경… icon_hot 17-07-10
1138 [논평] 김성수 대통령 한의주치의 위촉 환영…청와대 뿐 만 아니… icon_hot 17-06-02
1137 [보도자료] 한의협“안아키 김효진 원장, 윤리위 회부… 위법사… icon_hot 17-05-31
1136 [보도자료] 한의협“예방접종, 원래 한의학에 존재했던 개념…종… icon_hot 17-05-30
1135 [보도자료] ‘도핑과 한의학’올바른 정보 제공 위해 대한한의사… icon_hot 17-05-18
1134 [논평] 국민의 건강증진과 삶의 질 향상 위해 한의약이 더 큰 기… icon_hot 17-05-10
1133 [보도자료] 한의협, 방송통신심의위원회와 네이버에 극단적 자연… icon_hot 17-05-02
1132 [공동성명서] 보건복지부는 의약단체 보수교육 과도히 규제하는 … icon_hot 17-04-19
1131 [보도자료] 한의협, 제19대 대통령선거 공약 건의서 ‘2017 한의… icon_file icon_hot 17-04-03
1130 [보도자료] 대한한의사협회 제62회 정기대의원총회 성료 icon_hot 17-03-27
1129 [성명서] 한의사 의료기기 사용을 위한 보건복지부의 적극적인 … icon_hot 17-03-24
1128 [보도자료] 한의사의 비만치료 목적 마황 사용 미FDA에서 규제한… icon_hot 17-03-23
1127 [보도자료] 대한한의사협회 제62회 정기대의원총회 개최 icon_hot 17-03-21
1126 [설명자료] 의약품용 한약재인‘마황’, 전문가인 한의사의 정확… icon_file icon_hot 17-03-20
1125 [보도자료] 한약, 난임치료뿐 아니라 태아와 산모 건강에도 도움 icon_file icon_hot 17-03-16
1124 [보도자료] 침의 통증치료 효과 원리 다시 한번 규명, 한의사 의… icon_hot 17-03-10
1123 [동정] 김필건 회장, 대만 국의절 국제학술대회 참석 icon_hot 17-03-08
1122 [보도자료] 엉겅퀴-흰민들레, 효과 좋다고 오남용하면 위험… 반… icon_hot 17-03-02
1121 [보도자료] 미국 내과의사학회 ‘만성요통치료에 침, 추나 우선 … icon_hot 17-02-17
1120 [보도자료] 양방의료계의 경쟁직능 죽이기 위한 ‘한의학 혐오’… icon_hot 17-02-14
1119 [보도자료] 대한민국 보건복지부 한의약 R&D 전체 예산, 중국 중… icon_hot 17-02-06
1118 [보도자료] 최근 3년간 의료분쟁(사고) 조정신청 건수 양방 4792… icon_hot 17-02-02
1117 [성명서] 국민건강 위한 ‘한의물리요법 자동차보험 수가 신설’… icon_hot 17-01-31
1116 [보도자료] 재활병원 종별 신설에 대한 대한한의사협회 입장 icon_hot 17-01-23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맨끝
우)07525 서울 특별시 강서구 허준로 91 (가양동 26-27)
TEL:02-2657-5000 FAX:02-2657-5005

COPYRIGHT AKOM.ORG ALL RIGHTS RESERVED.




Fatal error: Call to undefined function mw_popup() in /nfs/work/akom5/html/tail.sub.php on line 4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