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한의사협회

사회공헌

  • 새소식
  • 사회공헌
  • ‘제2회 자생 신준식 장학금’ 전달식 성료
  • 날짜 : 2023-02-27 (월) 05:46l
  • 조회 : 360

신준식 박사, 1억2000만원 쾌척…지난해 이어 예비 한의사들 학비 지원
“미래 한의학 주역들이 의술·인술 겸비한 인재로 성장하는 소중한 양분되길”


1.jpg

 

자생한방병원 설립자 신준식 박사가 지난해에 이어 ‘제2회 자생 신준식 장학금’ 전달식을 가졌다.

 

자생한방병원은 신준식 박사가 학업에 정진 중인 전국 12개 한의과대학 및 한의학전문대학원생들을 위해 사재 약 1억2000만원을 출연해 기부했다고 15일 밝혔다. 신준식 박사는 이날 비대면으로 진행된 전달식을 통해 선발된 12명의 장학생들에게 장학금과 장학증서를 전달했으며, 장학생으로 뽑힌 한의과 대학생 및 대학원생들은 한 학년 동안 전액 장학금을 지원받는다.

 

이날 전달식에는 자생의료재단 박병모 이사장·신민식 사회공헌위원장(잠실자생한방병원장), 한국한의과대학·한의학전문대학원협회 송호섭 이사장, 전국 한의과대학 학장 등 한의계 주요 인사들이 참석해 미래 한의학을 선도해나갈 장학생들을 축하하고 격려했다.

 

‘자생 신준식 장학금’은 한의학계의 우수한 인재들을 발굴해 글로벌 리더로 육성하고 미래 한의학 발전에 기여하고자 하는 신준식 박사의 뜻에 따라 예비 한의사들의 학비를 지원하는 장학사업이다. 이번 제2회 자생 신준식 장학금 장학사업에서도 인성 및 발전 가능성, 대외활동, 경제적 상황 등 종합적인 평가과정을 거쳐 전국 한의과대학 및 한의학전문대학원 12개교에서 각 1명씩 총 12명의 인재를 선발했다.

 

이와 함께 장학생들이 직접 작성한 향후 학업계획도 평가 대상에 포함됐다. 장학생들 모두 한의학을 각자의 관심 분야와 접목해 한의학의 세계화를 위해 노력할 것을 다짐했다. 

 

특히 초등학생 때 한쪽 귀에 난청진단을 받은 한 장학생은 최근 발병한 양쪽 난청 때문에 학업에 집중할 수 없는 상황에서 신준식 장학금 덕분에 마음 편히 학업에 정진할 수 있게 됐다. 생명과학 분야에 관심이 많은 그는 앞으로 한의학의 빅데이터를 활용, 생명과학과 결합시킨 바이오인포매틱스 툴을 만들어 한의학 과학화에 기여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이밖에도 만 52세의 나이에 자신의 꿈인 한의사가 되기 위해 최선을 다하는 만학도 장학생도 선발됐다. 그는 이번 장학금을 통해 대출을 상환하고 학습을 위한 교재비로 사용할 계획이며, 도움받은 만큼 향후 선한 영향력을 줄 수 있는 한의사가 되겠다는 의지를 보였다.

 

이밖에 장학생으로 선정된 학생들에게는 자생한방병원의 글로벌 의학교육 기관인 자생메디컬아카데미에서 진행하는 ‘JS리더스 인턴십 프로그램’ 참여 기회가 제공된다. 인턴십 기간에는 국내외 학생들과 자생한방병원 치료법에 대해 교육·실습을 받을 수 있고, 이외에도 다양한 활동들을 통해 예비 한의사로서의 자질을 갖출 수 있는 경험의 장이 마련될 예정이다.

 

신준식 박사는 “이번 장학금이 미래 한의학의 주역이 될 예비 한의사들에게 소중한 양분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 의술과 인술(仁術)을 겸비한 한의사로 거듭나 여러 분야에서 한의학의 표준화, 과학화, 세계화를 이끌어 갈 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물심양면으로 지원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자생 신준식 장학금 장학사업은 독립유공자인 신준식 박사의 숙조부 신홍균 선생과 선친 신광렬 선생의 독립운동 정신을 이어받아 어려운 상황에 처한 사람들을 위하는 마음인 ‘긍휼지심’(矜恤之心)을 실천하기 위해 시작됐다. 이는 현재 자생한방병원과 자생의료재단의 설립 이념이기도 하며, 자생 신준식 장학금을 비롯한 각종 장학사업, 의료봉사, 물품지원 등 각종 사회공헌활동의 기틀로 자리잡고 있다.

이전글 이광연 원장, 남원시에 고향사랑기부금 500만원 기부
다음글 “어린이들의 건강 관리, 한의약으로∼”